컨텐츠 바로가기


보도자료

  1. 정보공개
  2. 소식/알림
  3. 보도자료

인천 동구 치매안심센터 , 소득기준 없이 ‘치매감별검사비’ 확대 지원

  • 작성자
    주재홍(홍보문화실)
    작성일
    2024년 1월 29일(월) 10:12:12
  • 조회수
    54

인천 동구 치매안심센터(센터장 임미숙)는 소득에 상관없이 치매감별검사비를 확대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구민들이 비용 부담으로 치매 검진을 미루거나 받지 못하는 경우를 차단하기 위해서다.

 

관내 60세 이상 지역주민의 경우 주소지 관할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선별검사와 진단검사를 무료로 받을 수 있으나 치매 원인에 대한 감별검사를 시행하는 경우 비용이 발생한다. 기존에는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 대상자들의 경우 감별검사에 대한 비용 일부를 지원받았지만, 소득 초과자들은 지원이 없었다.

 

비용 부담 때문에 치매 판정을 받고도 감별검사를 받지 않으면 적절한 시기에 치료를 받지 못하여 환자의 삶의 질이 저하되고 보호자의 돌봄 부담도 가중된다. 이에 동구는 모든 치매 환자가 적절한 치료와 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제도 신설 협의를 거쳐 치매감별검사비 지원을 확대 시행하기로 했다.

 

관내 감별검사가 필요한 모든 대상자들은 협력병원을 통해 뇌 영상 촬영, 혈액검사 등을 받고 상한 8만원 범위 내(상급종합병원의 경우 11만원)에서 검사비가 지원된다. 자세한 문의는 치매안심센터(760-4933)로 문의하면 된다.

 

동구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는 조기에 발견하여 적절히 치료할 경우 증상 개선 또는 중증화로의 진행을 억제할 수 있으므로 조기 발견이 중요하다치매감별검사비를 확대 지원함으로써 치매안심도시 동구를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셨나요?

자료관리 담당자

담당부서
홍보문화실
담당팀
홍보미디어팀
전화
032-770-6090